본문 바로가기

일상

집근처 배회하기

컴퓨터 방에서 보니 벌써 해가 넘어가려고 하넷


거실에 있는 미니야자나무 한 장


뱅갈고무나무도 한 장 


맞은편 앞동에 빨래 널었길래 한 장.


해가 넘어간다..


해가 넘어가.. 급하다.


아파트 앞 화단에 꽃 한장


쥐똥나무도 한장


단풍나무도 한장 펜탁스 50.4 보케군

25미리 .8 보케


25미리가 더 화각이 맘에 들어


주말인데 주차장 가득


진이가 나와서 나 사진 테스트 도와줌.


초딩 5학년의 그네는 위험하군


날라 내리기까지.


그루터기


25.8 보케는 이런 것


자전거 한장


화분 한장


들어오면서 엘레베이터 기다리며 한장.



태그